세이브더칠드런 캠페인
마이페이지
세이브더칠드런
회원전용 서비스입니다.


국내 저소득가정 아동 지원, 세월의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쓰러져 가는 수연이네 집

택시도 가길 꺼리는 외딴 시골 백 년 가까이 되어 쓰러져 가는 한옥. 곰팡이가 가득한 집, 비마저 새는 지붕 아래 몸이 불편하신 부모님가 살고있는 수연이*(10세) *실제 사례를 재구성하였으며, 아동 인권보호를 위해 대역으로 촬영을 진행하고 가명을 사용했습니다.

수연이의 아침은 곰팡이 냄새와 함께 시작됩니다. 주방이자 창고이기도 한 욕실 수연이는 축축하고 어두운 이 곳에서 매일 몸을 씻습니다.
수연이는 화장실에 가는 것이 가장 무섭습니다. 밤이 되면 어두컴컴 그 안으로 빠질까 비가 많이 오면 빗줄기에 화장실이 무너질까  곧 주저앉을 듯한 화장실에 갈 때마다  조마조마합니다.
가족의 생계 때문에  밤 늦어서야 돌아오시는 부모님, 그래도 괜찮아요. 비 오는 날은 엄마, 아빠가 걱정된다고 빨리 오셔서 좋아요.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자라는 국내 아동  94만명* 수연이와 같은 아이들이 건강을 위협하는 열악한 집에서 위태롭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지난 2010년부터 국내 저소득 가정 대상 개보수 및 도배, 장판 등의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습니다. * 출처: 통계청 2015 인구주택총조사
백년의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무너져가는, 낡고 외진 수연이네 집  어린 수연이가 좀 더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온라인후원 전화후원

여러분의 소중한 후원금은, 수연이 가정의 화장실 신축, 지붕 보수, 단열 시공 등 주거환경개선으로 우선 지원되고, 추가적으로 도움이 절실한 국내 저소득  가정 아이들의 생계비, 의료비 등을 지원하는 데 사용됩니다.

스토리 공유하기
카카오
후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