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생아살리기 모자뜨기캠페인 메뉴리스트
올 겨울은 꿀키트로 꿀 나눔해요! 캠페인 기간 | 2019.10.14(월) ~ 2020.3.10(화) 모자 집중 수거 기간 | 2019.12.01(일)~12.31(화) 모자 보내실 곳 | 서울 마포구 토정로 170 4층 신생아살리기 캠페인 모자 전달 및 사업 국가 | 세네갈, 코트디부아르
  • 기간2019.10.14(월) ~ 2020.3.10(화)
  • 모자 집중 수거 기간12.01 ~ 12.31
  • 모자 보내실 곳서울 마포구 토정로 170 4층 신생아살리기 캠페인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은 참여자 분들이 직접 떠서 보내주신 털모자와 후원금으로 산모와 신생아의 안전한 출산과 건강 관리를 지원합니다. 임신부터 생후 4주까지, 생과 사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시기! 엄마와 아기의 건강한 내일을 지켜주세요. 임신, 출산 (출산합병증, 폐렴, 말라리아, 설사, 폐혈증, 저체온증) 1. 출산합병증 필요물품 : 숙련된 산파와 보건 전문 인력지원 및 산전. 산후 검사. 2. 폐렴, 말라리아, 설사 필요물품 : 산모와 신생아를 살리는 보건영양 꿀키트. 3. 저체온증 필요물품 : 신생아의 체온을 2도 높이는 모자뜨기 꿀키트 임신과 출산 중 사망하는 산모 30.3만 명(2015년), 우리나라에서 태어난 신생아 35.8만명(2017년), 우리나라에서 태어난 신생아 250만명(2017년),※출처 : World Health Organization & KOSIS 통계청.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은 산모의 건강하고 안전한 출산을
지원합니다.

엄마와 아이에게 가장 필요한 물품들로
신생아를 살리는 꿀키트를 만들어보세요!

STEP 1. 이름을 입력해주세요.

STEP 2. 엄마와 아이에게 필요한 물품을 담아주세요.

설사와 같은 수인성 질병을 예방해줘요.
3천원으로 현지에서 약 6ℓ의 물을 구입할 수 있어요.
아기의 탯줄을 위생적이고 안전하게 잘라 세균감염을 막아줘요. 5천원이면 10개 세트를 선물할 수 있어요.
위생적인 분만환경을 만들어 분만 중 합병증 발생률을 낮춰줘요. 5천원으로 5개 세트를 선물할 수 있어요.
수분보충염과 아연, 비타민A, 철분제, 구충제, 항생제는 예방 및 치료 가능한 질병으로부터 신생아를 지켜줘요.
산모와 아기의 체온을 재서 몸의 질병과 이상 유무를 체크할 수 있도록 도와줘요.
영양실조에 노출된 아이들에게 영양소를 공급해줘요. 2만원이면 약 10kg을 살 수 있어요.
보건소가 멀어 진료조차 받지 못하는 아기들에게 치료를 해줄 수 있어요. 보건소를 후원해주시면 말리의 보건소에 후원자님의 이름이 부착됩니다.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은 신생아와 산모의 건강 관리를
지원합니다.

신생아살리기 캠페인으로 이룬 변화 진료 환경이 열악한 지역의 임산부들이 세이브더칠드런의 모토 앰뷸런스 후원을 통해 보건소까지 더욱 쉽게 이동할 수 있게 되었어요. 이로써 건강하게 아이를 출산하고, 산전·산후 검진은 물론 아이에게 예방주사도 맞힐 수 있게 되었죠. 교육 사업을 통해 남성들은 가족을 위한 책임감을 갖게 됐고, 검진 시 함께 가기도 해요. 마을에 긍정적인 변화가 일어나고 있어요. - 마을 보건팀 멤버,세드락(우간다) - 수거된 모자/조각담요 포함 1,980,099개 캠페인 참여자 869,733명 (일시, 정기후원자 포함) 모자 전달 및 사업 국가 12개국 보건환경이 열악한 많은 지역의 산모들이 건강하게 아이를 출산하고 행복한 내일을 굼꿀 수 있도록 세이브더칠드런과 함께해주세요.
신생아살리기 캠페인 이모티콘 받는 방법, 어렵지 않아요! 방법하나. 일시/정기후원에 참여해주세요. 방법두울. 01. 키트에 들어있는 <신생아살리기 탐구생활> 문제를 풀어주세요. 02. 아래의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인증샷을 올려주세요. 다양한 문제를 올릴 수록 당첨확률이 높아져요! 해시태그 | #세이브더칠드런 #신생아살리기 #꿀키트꿀나눔 03. ‘이모티콘 신청하기’에 필요정보를 입력해주세요. 추첨을 통해 움직이는 이모티콘 16종을 문자로 보내드리니, 많이 참여해주세요. 후원하기 참여하기
대표번호:02)6900-4400, 대표자:오준, 사업자번호:105-82-03569
Copyright ⓒ SavetheChildren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